탄소중립, UAE와 함께 개척한다
탄소중립, UAE와 함께 개척한다
  • 정필론 기자
  • 승인 2021.03.04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성윤모 장관, UAE 알자베르 장관과 수소에너지 MOU

한국과 UAE는 수소경제협력 양해각서와 산업기술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수소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 협력과 디지털 혁신-전환을 위한 산업-기술 협력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4일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와 UAE 산업첨단기술부(MOIAT, 장관 알자베르)는 “한-UAE 산업-에너지 협력포럼(Korea-UAE Industry and Energy Cooperation Forum)”을 화상으로 개최해 이 같이 논의했다.

이번 포럼은 특별전략적 동반자 관계인 양국의 미래지향적인 협력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으로 장관급 면담, CEO 라운드테이블, 주제별 워크숍(Breakout Session)이 진행됐다.

장관급 면담에서 양국은 원전건설, 석유-가스 등 기존 전통적 협력을 넘어 양국간 협력을 확대·강화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산업통상자원부 성윤모 장관은 한국은 수소로드맵 수립, 세계 최초의 수소법 제정 등 ‘한국판 그린뉴딜’을 적극 추진중이고 UAE도 에너지계획 2050’ 실현을 위해 노력중인 바, 수소 등 신에너지 분야에서 양국간 협력을 더욱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양국은 이번 ‘수소경제협력 MOU‘로 탄소중립시대 동반자로서 수소 교역 제도 및 정책 공유, 수소경제 추진지원 체계간 협력채널 구축, 관련 기술협력 강화 등 수소경제 협력을 위한 계기를 마련했다.

양국 장관은 디지털 혁신과 전환을 위한 산업-기술 협력방안도 논의했다.

성윤모 장관은 “양국은 지난해 어려운 상황에서도 상호 기업인 입국 원활화와 방역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모범적으로 협력해 왔다”고 평가하면서 “이러한 성공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디지털 헬스, 바이오 산업 분야는 물론 스마트제조, 전자상거래, AI, 이러닝 등 디지털 경제분야와 스타트업 등 창의적 중소기업 육성도 함께 협력하자”고 말했다.

이날 한국과 UAE는 “산업기술정책 협력 양해각서”도 체결해 양국간 산업기술정책 협력채널을 마련함으로써 다양한 산업분야에서의 협력을 활성화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어서 진행된 CEO 라운드테이블에서는 GS에너지, 한국석유공사, H2KOREA 등 9개 기업의 최고 경영자가 참석하여 탄소중립 및 수소경제 전환을 위한 기업전략을 논의했다.

또 양국의 전문가와 기업인 170여명이 참여해 AI·신에너지 등 한-UAE 유망협력 분야에 대해 논의하는 주제별 워크숍도 개최했다.

양국 장관은 이번 행사가 그간 양국 협력 성과를 재조명하고 새로운 미래 협력 기회를 모색하는 의미있는 자리였다는데 의견을 같이하고, 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탄소중립 시대를 앞당기기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