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나주지사,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상생·뉴딜에 앞장
한전 나주지사,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상생·뉴딜에 앞장
  • 이점재 기자
  • 승인 2020.07.31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 나주지사는 코로나19 이후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지역과 함께 살고 함께 성공하자는 취지의 “힘내라 나주! 상상(相生相成)프로젝트”를 시행했다. 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난 6월부터 나주지사 전 직원과 직원 가족 등이 자발적으로 나주 지역상품권 구매 및 이용 릴레이에 동참하여 약 3,280만원에 달하는 상품권을 구매하고 지역에서 사용했다.

또한 나주 지역상품권을 이용하여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으로부터 간식 및 건강음료 등의 응원 물품을 구매하여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일선에서 힘써주시는 의료진 분들에게 감사와 위로의 마음을 담아 전했다.

한전 나주지사는 그동안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하여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지역 농가로부터 딸기 총 112만원, 메론, 한라봉 및 농산물꾸러미 총 118만원 등 지역농산물 구매 운동을 활발히 진행하였고, 전통시장 후원 활동도 꾸준히 이어오며 나주지역 대표 공기업으로서 지역과 상생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박원근 한전 나주지사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지역 상품권 구매 및 사용이 나주지역 소비 촉진에 기여하길 바라며, 앞으로도 지역과 함께 상생하고 어려움을 극복해 나가기 위한 여러 활동을 이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소외된 이웃에게 사랑을 전하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활동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전 나주지사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의 상생과 협력은 물론 뉴딜에 앞장서고 있다.
한전 나주지사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의 상생과 협력은 물론 뉴딜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