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동발전, 김회천 사장 현장안전경영 시행
한국남동발전, 김회천 사장 현장안전경영 시행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3.01.20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남동발전(사장 김회천)은 설 명절을 맞아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해 발전소 현장안전경영을 시행하였다고 밝혔다.

한국남동발전 김회천 사장은 20일 인천광역시 옹진군 영흥발전본부를 방문하여 발전소 현장의 안전상태 및 비상복구체계를 점검하고, 중앙제어실을 방문하여 교대근무 직원들을 격려하는 등 현장안전활동을 펼쳤다.

한국남동발전은 겨울철 전력수급 대책기간이 종료되는 오는 2월 28일까지 김회천 사장을 비롯해 안전기술부사장, 신사업부사장, 경영지원본부장 등 경영진과 본사 처실장들이 각 사업소를 방문해 현장안전경영을 펼칠 계획이다.

김회천 사장은 “첫째도 안전, 둘째도 안전임을 늘 명심하고, 협력기업과의 원활한 소통과 협력을 통해 중대재해 예방에 철저를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