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더 안전한 학교 만들기 현판식 가져
남동발전, 더 안전한 학교 만들기 현판식 가져
  • 최재은 기자
  • 승인 2022.12.15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남동발전(사장 김회천)은 ‘국민이 안심하는 생활안전 확보’을 위해 경남 고성, 사천지역 4개 초등학교에 맞춤형 안전시설을 지원하는 ‘2022년 더 안전한 학교 만들기’ 프로젝트 현판식을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현판식 일정은 하일초등학교11월15일, 문선초등학교12월2일, 용산초등학교12월2일, 하이초등학교12월6일 등이었다.
이번 프로젝트는 한국남동발전과 경남자원봉사센터가 지난 2019년부터 3년 간 시행한 어린이 교통안전 개선 캠페인 ‘경남 안녕캠페인’의 2차 사업이다. 
학교·지역주민·유관기관 관계자로 구성된 안전모니터링단 운영을 통해 초등학교의 안전 유해 개소를 발굴하고, 맞춤형 안전시설을 지원하여 초등학생의 안전한 교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올해는 경남 고성·사천지역 하일·하이·문선·용산초등학교를 대상으로 교내 안전 유해개소를 개선하고자 어린이 안전보행선을 구축하고, 담벼락 델리네이터·반사경·노란발자국 및 차선분리대를 설치하는 등 더 안전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힘을 모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