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견기업 신사업 진출, 해외 M&A에서 방법을 찾다
중견기업 신사업 진출, 해외 M&A에서 방법을 찾다
  • 김환국 기자
  • 승인 2022.11.18 0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중견기업 신사업 전환 지원 포럼·상담회’ 개최
중견기업이 인수 가능한 해외 M&A매물 약 60건 소개도 이뤄져

KOTRA(사장 유정열)는 18일 서울 JW메리어트 호텔에서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이창양), 코스닥협회(회장 장경호)와 함께 최근 새로운 먹거리를 찾고 있는 중견기업에 해외 M&A을 통한 신사업 진출·전환 방안을 제시하기 위한 ‘중견기업 신사업 전환 지원 포럼‧상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신사업 진출과 해외 M&A에 관심이 있는 중견기업 약 160여 개사와 M&A자문사(KPMG) 등이 참여했으며, ➊ 미래 먹거리 산업 현황·전망 및 ➋ 해외 M&A를 활용한 신사업 전환을 다룬 포럼, ➌ 해외 M&A 상담회 등으로 구성됐다.

포럼에서는 ①우리 기업의 진출이 유망한 미래차, 바이오‧헬스, 에너지 분야에 대한 현황과 전망 ② 해외 M&A를 통해 사업다각화에 성공한 우리 기업 사례 소개 등이 이뤄졌다. ③또한, 중견기업이 인수 가능한 60여 개의 해외 M&A 매물을 소개하고, 이를 바탕으로 사전에 신청한 기업들과 일대일 상담을 추진하는 등 보다 실무적인 신사업 전환 방안을 제공했다.

KOTRA는 이번 행사를 통해 ①3대 미래 먹거리 산업에 대한 전망과 기회요인을 제시하면서 ②중견기업이 신사업에 진출하는 신속하고, 효율적인 방법으로 해외 M&A를 제안했다.

특히, KOTRA는 해외 매물발굴부터 인수 후 통합과정까지 해외 M&A와 관련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제공하고 있다. M&A 전략수립, 매물 제공, 해외 실사 지원 서비스는 물론 현지 자문사 연결과 실사비용도 지원한다. 또한, KOTRA 해외무역관을 활용해 해외 매물을 지속 발굴하고, 중견기업과 매물 기업을 매칭해 주는 등 우리 중견기업이 손쉽게 해외 M&A에 접근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KOTRA는 산업통상자원부 등 정부·유관기관과 함께 중견기업의 신사업 전환과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한 여러 가지 지원사업을 지속해서 발굴·추진할 계획이다.

전춘우 KOTRA 중소중견기업본부장은 “글로벌 비즈니스 환경이 급격히 변하는 가운데 중견기업은 유망산업에서 기회요인을 발굴하고, 해외 핵심기술·브랜드·유통망·생산거점을 확보하는 효율적인 방법인 해외 M&A를 적극적으로 활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