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동발전, 협력중소기업 현장경영으로 동반성장 실천 앞장
한국남동발전, 협력중소기업 현장경영으로 동반성장 실천 앞장
  • 최재은 기자
  • 승인 2022.11.14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WC-30 육성사업 선정 기념 현판식 등 가져 
부산 성일터빈 현장경영 기념 사진
부산 성일터빈 현장경영 기념 사진

한국남동발전(사장 김회천)이 협력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 및 상생협력을 위해 현장 경영활동을 펼쳤다.  
한국남동발전은 지난 10일 부산시 수영구 소재 협력중소기업 ㈜포미트를 찾아 2022년 ‘KOEN World Class-30(이하 KWC-30)‘ 육성사업 선정을 축하하는 현판식 행사를 가졌다고 14일 밝혔다. 
KWC-30 육성사업은 유망중소기업을 글로벌기업으로 육성하는 남동발전 성장사다리 프로그램 중 최상위 단계의 사업이다. 협력기업 중 매출액 150억원, 수출액 50만불 수준의 발전분야 강소기업 30개사를 발굴해 글로벌 히든챔피언으로 성장 하도록 지원한다. 
이어 발전용 가스터빈 고온부품을 제작하는 ㈜성일터빈을 방문해 사업소 현장을 둘러보고, 현장의 이야기를 직접 들어보기도 했다. 
이 회사는 남동발전의 중소기업 성장사다리 사업과 산업혁신운동 등 다양한 협력사업에 참여하여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우수 중소기업 회원사이다.
남동발전과 협업으로 가스터빈 핵심부품 국산화 개발로 높은 기술 수준의 블레이드 개발 및 재생 정비 기술을 확보하고 있다. 최근 미국 텍사스 휴스턴 APG사 등에 약 130만 달러 수출계약을 체결하였으며 추가 수출까지 기대하고 있다. 
조영혁 한국남동발전 경영지원본부장은 “우수 협력기업과의 지속적인 소통과 현장 중심의 경영실천으로 중소기업들과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