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진흥회, 베트남기계전기협회(HAMEE)와 MOU 체결
전기진흥회, 베트남기계전기협회(HAMEE)와 MOU 체결
  • 최재은 기자
  • 승인 2022.07.22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산업계 베트남 진출 지원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한국전기산업진흥회 구자균 회장(왼쪽)과 베트남기계전기협회 Do Phuoc Tong 회장(오른쪽)
한국전기산업진흥회 구자균 회장(왼쪽)과 베트남기계전기협회 Do Phuoc Tong 회장(오른쪽)

한국전기산업진흥회(회장 구자균)는 21일 베트남 호치민 SECC 전시장에서 '한국전기산업진흥회-베트남기계전기협회'간 전략적 협력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구자균 회장 등 한국전기산업진흥회 임직원과 베트남 Do Phuoc Tong 회장 및 Tran Hoai Nam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국 통상 협력 증진 및 상호 협력 체제 구축 ▲각국의 통상 및 기술 관련 최신 정보·자료 교환 ▲회원 이익 도모를 위한 교류 지원 ▲탄소중립 및 디지털 전환 분야 등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양국 전시회 개최 기간 중 주요 인사교류 및 기술세미나 개최, 양 기관 회원사 간 기술 및 통상 협력을 위한 플랫폼 개발, 공통 관심 사항에 대한 조사 및 기술정보 교류 등의 세부 사업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구자균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한국과 베트남이 1992년 수교를 체결한 지 30주년을 맞는 뜻깊은 해에 전기 관련 단체 간 상호 협력을 구축하는 것은 매우 뜻깊은 있는 일"이라며 "양국 전기산업 발전을 위해 양 단체가 회원사를 위해 정보교류를 활성화하고 디지털 전환을 포함한 기술 및 통상 분야에서 서로 윈-윈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같이 노력해 갈 것을 제한하고 베트남기계전기협회의 지속적 협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베트남 기계전기협회(HAMEE)는 베트남 기계 및 전기산업 발전 도모를 목적으로 2001. 5월 창립된 단체로 호치민 기계 및 전기 전체기업의 90%에 해당하는 240여개 회원가가 참여하는 단체로 회원사의 판로 개척 지원 및 해외시장 진출 촉진 사업 수행, 베트남산업기계전시회(VIMF) 개최 통한 회원사 내수 및 수출 확대, 글로벌 선진국 기업들과의 기술협력 지원 및 Joint Venture 추진, 회원사의 기술개발 및 통상확대를 위한 대정부 정책 수립, 글로벌 첨단기술 벤치마킹을 통한 국산화 개발지원 정책 건의, 각종 자선활동을 통한 사회적 기여 등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