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보건공단, 노인 디지털 격차 해소에 나선다”
“안전보건공단, 노인 디지털 격차 해소에 나선다”
  • 최재은 기자
  • 승인 2022.07.19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르신 대상 키오스크·스마트폰 사용법 지원 
안전보건공단은 노인 디지털 격차 해소에 나섰다.
안전보건공단은 노인 디지털 격차 해소에 나섰다.

안전보건공단(이사장 안종주, 이하 ‘공단’)이 디지털 기기로부터 소외된 지역사회 고령층의 디지털 격차 해소를 위해 나섰다.
공단은, 울산시 북구 노인복지회관과 공동으로 호계동에 소재하는 시니어스마트센터에서 고령층을 대상으로 스마트기기 활용법을 교육한다.
공단 IT 전문가들이 주2회 방문해 키오스크와 스마트폰 사용법을 개인별로 알려준다.
울산북구노인복지관 시니어스마트센터는 울산지역문제해결플랫폼을 통해 2021년 10월 설립된 곳으로, 지자체와 공공기관이 모여 지역문제 해결을 위해 만들어진 공간이라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
울산지역문제해결플랫폼은 지역의 다양한 문제를 지역 실정에 맞게 해결하기 위해 지역주민, 자치단체, 공공기관, 대학 등이 지역 단위 플랫폼을 구축하고 협업을 통해 지역문제를 해결하는 방식이다.
이곳에서 노인들은 공단 디지털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일상생활에서 자주 사용하는 무인민원발급, 음식 주문, 교통편 예약 등을 실습하게 된다. 또한 스마트폰 사용 시 어려운 점에 대해서도 질문을 받고 해결책을 제시하게 된다.
이주갑 디지털전략본부장은“우리 일상 곳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비대면 시스템에 아직 익숙하지 않아 불편함을 겪는 어르신이 많다”며“앞으로도 공단에서는 디지털 약자층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지역발전과 어르신 삶의 질 개선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