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2050탄소중립위해 가스터빈 연료 수소전환 본격화
한난, 2050탄소중립위해 가스터빈 연료 수소전환 본격화
  • 오한솔 기자
  • 승인 2021.12.24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스터빈 제작社-유지관리社와 업무 협약 체결
수소 가스터빈 개체 협력 업무협약식.(좌측부터 허상국 한전KPS 부사장, 송현규 한난 안전기술본부장, 야노 히로시 MPWK 부사장)
수소 가스터빈 개체 협력 업무협약식.(좌측부터 허상국 한전KPS 부사장, 송현규 한난 안전기술본부장, 야노 히로시 MPWK 부사장)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 이하 ‘한난’)는 12월 24일 가스터빈 제작사(MPW, MPWK) 및 정비사(한전KPS)와 함께 ‘수소 가스터빈 개체 협력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난은 지난 11월 창립 36주년을 맞아 탄소경영 선포식을 개최해 2050 탄소중립 목표 달성을 위한 탄소경영 체제로의 전환을 선포, 2050년까지 Net-Zero를 달성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를 위해 한난은 현재 열병합발전시설 핵심 설비인 가스터빈의 연료로 사용하고 있는 천연가스에 수소를 혼합해 사용할 수 있도록 설비를 순차적으로 개체하고 향후 수소 전소가 가능한 설비를 제작하고자 동 협약을 추진했다.

특히 협약기관인 MPW社는 가스터빈 제작사로서 미국 Intermountain社, 유럽 Vattenfall社 등과 가스터빈의 수소 활용를 위해 협력하는 등 높은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한전KPS는 가스터빈 유지관리 분야 전문 기업으로서 가스터빈 연료의 수소 전환을 통해 한난의 탄소중립 목표 달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송현규 한난 안전기술본부장은 “한난은 탄소중립 에너지 리더로서 이번 협약체결을 통해 수소 터빈 기술 개발과  실증 및 상용화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수소 가스터빈 개체 협력 업무협약 관련회의.
수소 가스터빈 개체 협력 업무협약 관련회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