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철대표, 차기 전기공사공제조합 이사장 1호 후보로 등록
강기철대표, 차기 전기공사공제조합 이사장 1호 후보로 등록
  • 정필론 기자
  • 승인 2021.11.30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계 현안 대처능력과 협회-조합 경험 풍부
강기철대표(왼쪽서 4번째)의 후보 등록 현장에 한국전기공사협회 부산-대구-울산시회와 경남도회의 회장과 부회장 전원이 함께 동행해 지지의사를 분명히 했다.
강기철대표(왼쪽서 4번째)의 후보 등록 현장에 한국전기공사협회 부산-대구-울산시회와 경남도회의 회장과 부회장 전원이 함께 동행해 지지의사를 분명히 했다.

 

전기공사공제조합 차기 이사장 선거를 90여일 앞두고 11월 25일부터 12월 2일까지 후보등록이 시작됐다. 

대일전기(주) 강기철 대표이사가 11월 26일 제1호 후보등록을 마쳐, 본격적인 선거운동을 개시했다. 강기철후보는 한국전기공사협회 경남도회장과 전기공사공제조합 회원감사를 역임한 바 있어 조합과 협회는 물론 전기공사업계의 다양한 경험과 해박한 지식을 갖췄다는 평가다. 또 업계 현안을 풀 정책능력도 준비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강기철후보의 입후보등록에는 한국전기공사협회 부산-대구-울산시회와 경남도회 회장과 부회장 전원이 함께 동행해 지지의사를 분명히 했다.

전기공사공재조합은 자본금 2조원, 조합원 1만5,000여사에 이르는 국내의 대표적 전문 금융기관이다. 전국 1만5,000여 전기공사업체들이 조합원으로 가입해 입찰-하자 등 각종 보증서를 발급받고 운영자금으로 저리의 융자금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조합은 12월 2일까지 후보등록을 마치고 12월 9일 기호 추첨 그리고 내년인 2022년 2월 23일 조합 정기총회에서 3년 임기의 제14대 이사장을 새로 선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