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의 발 되는 한전KPS, 친환경 차량 기증
장애인의 발 되는 한전KPS, 친환경 차량 기증
  • 산업저널
  • 승인 2021.11.25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째 회사보유 배터리카 장애인단체에 기탁…성금 1,900만원도 전달
한전KPS는 25일 회사 보유 배터리카 12대를 영월군장애인협회에 기탁하고 전달식을 가졌다. 사진 왼쪽부터 김홍일 영월군장애인협회장, 이상욱 한전KPS노동조합 사무처장, 최명서 영월군수, 유병일 한전KPS 상생협력처장.
한전KPS는 25일 회사 보유 배터리카 12대를 영월군장애인협회에 기탁하고 전달식을 가졌다. 사진 왼쪽부터 김홍일 영월군장애인협회장, 이상욱 한전KPS노동조합 사무처장, 최명서 영월군수, 유병일 한전KPS 상생협력처장.

장애인의 애로를 덜어 줘야 하는 일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정상인들이 모르는 곳에서 장애인들은 남모를 고통을 감내하며 힘겨운 삶을 살고 있어 이를 따뜻이 보듬어 해소하고 풀어 주는 사회풍토를 조성해 나가야 한다.
장애인 애로해소에 적극적인 발·송전설비 정비 전문회사인 한전KPS(사장 김홍연)가 지역사회 상생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난해에 이어 2년째 회사가 보유했던 친환경 차량을 장애인 단체에 기탁, 장애인의 발이 돼 주는 한편 장애인 복지향상을 위한 기부금 1천900만원도 함께 전달했다.
한전KPS는 11월 25일 회사가 보유한 소형화물 운반차(배터리카) 12대를 강원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영월군장애인협회에 기탁식을 가졌다.
기탁식에는 최명서 영월군수, 손경희 영월군의회 의장, 유병일 한전KPS 상생협력처장, 한전KPS노동조합 이상욱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이와 함께 이날 기탁식에는 장애인 복지향상을 위한 기부금 1천900만원도 함께 전달되었다.
이 프로젝트는 한전KPS 노동조합과 회사가 함께 지역사회 발전을 목적으로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개발한 신규 프로젝트로 ‘한전KPS 지역균형 뉴딜사업’인 지역문화 플랫폼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다.
특히 성능에는 문제가 없지만 산업안전을 위해 정리해야 하는 자산을 지역사회에 기탁해 자산의 선순환 및 친환경차량 보급의 일석이조 효과를 거두고 있다.
앞서 지난해에도 영월군장애인협회에 배터리카 17대를 기탁한 바 있으며, 앞으로도 매년 산업현장은 떠나야 하지만 장애인시설 등에서는 효용성이 높은 차량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연말을 맞아 한전KPS는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을 겪고 있는 사회적 약자를 위해 지역 사회공헌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