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공사공제조합-신용보증기금, 데이터 협업 체계 구축
전기공사공제조합-신용보증기금, 데이터 협업 체계 구축
  • 정필론 기자
  • 승인 2021.10.07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공사공제조합(이사장 김성관)은 데이터 중심 리스크 관리 시스템 강화를 위해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과 ‘데이터 교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7일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이 보유한 데이터를 적극적으로 상호 교류하여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데이터 경쟁력을 강화함으로써 금융지원을 활성화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이번 협약은 공제조합 중에서는 최초로 신용보증기금과 체결한 데이터 교류 업무협약이라는 점에서 눈길을 끌었다.

조합은 신용보증기금의 상거래 신용지수와 빅데이터 기반의 기업 분석정보 등을 제공 받아 신용평가와 단기상환지급능력 심사 등에 활용하고, 신용보증기금은 조합이 제공하는 재무제표, 부가세 정보 등을 기업 분석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아울러 양 기관은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빅데이터 분석 기반의 대고객 서비스를 개발하고 업무 효율성 제고 방안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성관 조합 이사장은 “신용거래 업무비중 확대로 데이터 분석 기반의 리스크 관리 중요성이 대두되는 가운데 공공기관과의 데이터 중심 상호 협력체계의 초석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금융기관과의 업무교류 확대를 통해 리스크 관리 경쟁력 강화를 위한 미래지향적 업무제도 개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