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국내 최대 용량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 출시
삼성전자, 국내 최대 용량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 출시
  • 오한솔 기자
  • 승인 2021.08.05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를 국내 최대 용량으로 5일 새롭게 출시한다고 밝혔다.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는 천장형 시스템에어컨 실내기로 △직바람 없이 쾌적한 시원함을 유지하는 무풍냉방 △온·습도를 감지해 바람 각도와 냉방 온도를 자동 조절하는 무풍 지능 냉방으로 다양한 공간에서 최적화된 냉방 경험을 제공하며 호평을 받아 왔다.

이번에 신규 도입하는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는 16kW 모델과 국내 최대 용량인 17kW 모델로 출시된다. 이로써 삼성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는 5.2kW에서 17kW에 이르기까지 총 10개 모델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힌다.

특히 17kW 신제품은 기존 14.5kW 제품 대비 냉방 면적이 17%가량 커져 최대 154.5㎡ 크기의 매장, 대회의실, 식당 홀 등 매우 넓은 공간을 효과적으로 냉·난방할 수 있다. 이 제품을 설치하면 여러 대의 실내기를 배치할 필요가 없어 비용 절감 효과도 크다.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는 에너지 절감 노력을 인정받아 제24회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에서 최고상인 ‘에너지 대상 및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에 선정된 바 있다.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은 소비자시민모임이 주최하고 산업통산자원부, 환경부, 한국에너지관리공단이 후원하며 에너지 고효율 제품의 생산과 소비 확대를 위해 수여 한다.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와 올해 새롭게 출시된 ‘DVM S2’ 시스템에어컨 실외기는 한국표준협회로부터 ‘AI+ 인증’도 취득했다. AI+ 인증은 한국표준협회가 국제표준화기구(ISO, International Organization for Standardization)와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 International Electrotechnical Commission) 국제표준에 기반해 인공지능(AI) 기술이 적용된 제품의 품질을 증명하는 인증이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고객들이 넓은 공간에서도 쾌적함을 느낄 수 있도록 국내 최대 용량의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를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냉·난방 성능뿐만 아니라 차별화된 에너지 절감 기술과 AI 기술로 시스템에어컨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