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공급기업 281개사 추가 선정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공급기업 281개사 추가 선정
  • 강신영 기자
  • 승인 2020.12.24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12월 23일,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화상회의, 재택근무, 네트워크‧보안솔루션 등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급기업 281개사를 추가 선정했다.

지난 11월 4일부터 16일까지 비대면 서비스 공급기업 추가 모집 결과, 총 874개사가 1,111개 서비스 분야를 신청했고 서비스 분야별 서류평가와 대면평가를 통해 281개사(서비스 기준 287개)가 최종 선정됐다

이번 선정평가에는 우수기업 선별과 선정의 타당성을 높이기 위해 발표평가를 진행했고 서비스를 결제한 수요기업을 중심으로 체험평가단을 구성해 신청기업에서 실제 제공할 서비스를 체험한 결과도 평가에 반영했다.

특히 기존 공급기업의 부정적 서비스 점검을 바탕으로 이번 평가에는사업 취지에 맞지 않는 서비스를 원천적으로 차단했다.

이번에 추가 선정된 공급기업과 서비스 현황을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업력 기준으로 창업기업(창업 7년 미만)이 151개사로 전체 선정규모에 절반이 넘는 53.7%를 차지하고 있으며, 창업 3년 미만의 초기 스타트업도 59개사(21.2%)가 포함됐다. 중견기업은 총 4개사가 선정됐다.

서비스 분야 기준으로는 재택근무가 39.7%, 에듀테크가 38.0%로 높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네트워크‧보안 솔루션 9.4%, 화상회의 5.9% 순으로 선정됐다.

이번 추가 선정으로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체 공급기업은 642개사(서비스 기준 694개)가 된다.

중기부 김주화 비대면경제과장은 ”이번에 선정된 공급기업들은 업무협약, 서비스 상품 등록과정 등을 거쳐 ‘케이(K)-비대면 바우처 플랫폼’(www.k-voucher.kr)을 통해 내년 1월 말부터 서비스를 본격 제공하게 된다“라고 하며, ”공급기업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중소‧벤처기업의 원격근무 확산과 디지털화 촉진에 첨병(尖兵) 역할을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