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IT, ‘사업화 이어달리기’로 R&D 결과물 판로 확대
KEIT, ‘사업화 이어달리기’로 R&D 결과물 판로 확대
  • 오한솔 기자
  • 승인 2020.08.25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안전 등 국민안전 관련 결과물(굴착기 등 4개) 조달청 혁신제품 지정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 원장 정양호) 산업기술혁신사업으로 개발된 R&D 결과물(4개)이 2020년 조달청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으로 선정되어 공공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지정 제도는 산업통상자원부 연구개발과제로 개발한 제품 중 혁신을 인정받은 제품을 혁신조달과 연계하여 공공판로를 지원하는 제도다.

이번에 지정된 제품은 △호룡의 친환경 전기굴착기 △아스타의 질량분석기(MicroIDSys) △삼진정밀의 자기진단형 실시간 누설모니터링밸브 △블루오션테크의 잔교(진공유동방지장치 구비 부유체)다.

이 제품들은 KEIT R&D 성과를 바탕으로 사업화된 제품으로, 지정일로부터 3년 간 혁신제품으로 인정돼 정부․공공기관 등과의 공공조달에서 수의계약이 허용된다.

KEIT 정양호 원장은 “중소기업이 개발한 R&D 성과물들이 혁신조달이라는 공공판로를 통해 초기 시장을 창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련 부처 및 유관기관과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 원장은 이어, “KEIT는 향후 R&D 지원 전문성 강화와 함께 사업화 자금 및 기업경영 지원 등 사업화 성공을 위한 ‘Huddle(장애물)’을 뛰어 넘을 수 있는 전방위적 서비스 환경을 지속적으로 구축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