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단지 중소기업의 지식재산 역량 강화
산업단지 중소기업의 지식재산 역량 강화
  • 오한솔 기자
  • 승인 2020.07.29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허청‧산업부 함께 뭉쳐 추진
특허창출, 전략적R&D기획, 지재권분쟁 대응 등

특허청(청장 박원주)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와 공동으로 산업단지 내 중소기업의 지식재산(IP) 역량 강화 및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정책 협력을 추진한다고 7월 29일 밝혔다.

이번 협력은 지식재산 관련 인력·자금·정보 부족으로 인해 산단의 중소기업들이 겪고 있는 시장진출 실패, 글로벌 지재권 분쟁, 사후 연구개발 미흡 등 다양한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하여 추진된다.

이를 위해 특허청이 운영하는 27개 지역지식재산센터(RIPC)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산업단지공단(이하, 산단공) 11개 지역본부를 1:1 전담 매칭하여 체계적이고,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한다.

협력체계를 바탕으로, 산단공 지역본부가 운영 중인 전국 88개 미니클러스터 회원사의 국내외 지식재산권 확보와 지식재산 교육 및 애로 컨설팅, 특허 기반의 사업화 연계 기술개발(R&BD) 기획 지원 등 현장 밀착형 지식재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