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최초의 바이오공정 인력양성센터’탄생한다
아시아 최초의 바이오공정 인력양성센터’탄생한다
  • 최기훈 기자
  • 승인 2020.07.14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 복지부, 사업 공동추진 MOU 체결
산·학·연 연계 강화 통한 바이오산업 선도 기반 마련

산업통상자원부(성윤모 장관)와 보건복지부(박능후 장관)는 7월 14일 오후 1시, 서울 웨스턴 조선호텔에서 바이오공정 인력양성 사업 공동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양 부처 장관을 비롯해 국내 주요 바이오 기업들과 관련 협회, 정부 바이오인력양성 사업 참여 기관장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체결은 바이오업계의 인력수급 불균형 해소 및 현장 실무능력을 갖춘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산업부와 복지부가 협업하여 정부주도의 바이오공정 인력양성센터를 설립하여 교육 운영하는 사업의 공동 추진을 위한 것으로, 이 사업을 통해 탄생하는 바이오공정 인력양성센터는 정부 주도로는 유럽, 미국 다음이고, 아시아에서는 최초라는데 큰 의의가 있다.

당초 이 사업은 산업부와 복지부가 별도의 사업으로 추진해 왔으나, 양 부처는 사업의 효율적 수행을 위해 수차례 협의를 거쳐 공동사업 추진에 합의하고, 지난 6월에는 간담회를 개최하여 사업 공동추진을 위한 업계 및 지자체 의견수렴을 마쳤다.

정부는 이 사업에 향후 6년간(‘20~’25) 600여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GMP 수준의 실습시설을 구축(산업부)하고, 선진 바이오공정 교육시스템인 아일랜드의 NIBRT 프로그램을 도입하여 교육 운영(복지부)할 계획이다.

NIBRT 프로그램은 구직자 과정, 기업 맞춤형 과정 뿐 아니라 연구능력을 갖춘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학위과정까지 포함하고 있어, 산업계가 필요로 하는 생산·품질 관리, 연구개발 등 다양한 인력 수요를 충족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