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윤모 산업장관, 비대면 유통 3대 정책방향 제시
성윤모 산업장관, 비대면 유통 3대 정책방향 제시
  • 최기훈 기자
  • 승인 2020.06.10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데이터 접목-온오프라인 통합 등 물류혁신-로봇 등 첨단기술 활용 등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0일 온라인 유통사 SSG 닷컴의 매장형 물류센터(EO.S: Emart Online Store)를 방문하여 비대면·온라인 소비 급증에 대한 업계의 대응현장을 살펴보고, 애로사항을 청취하였다.

SSG 닷컴측은 주문부터 상품분류, 포장, 출고 등 유통 全주기를 빅데이터 등 신기술 기반으로 통합관리하는 풀필먼트 시스템을 통해 온라인 주문에 신속히 대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이마트 온라인 스토어는 고객이 온라인으로 상품을 주문하면 매장에서 장보기를 대행한 후 크레인 로봇이 매장 안 지정된 장소로 주문상품을 소비자에게 전달해주는 온오프라인 통합의 매장 內 무인 픽업서비스를 국내 최초로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앞으로도 이마트 온라인스토어 등 자사 풀필먼트센터를 유통 신기술 개발과 융합을 위한 테스트베드로 활용하고,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도 앞장서 나가겠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성 장관은 “코로나19 이후 소비의 비대면화가 가속화되면서 온라인 유통업체의 매출이 16.9% 증가(4월 기준, 전년 동월 대비) 하는 등 온라인 유통이 ”비대면 경제“의 핵심산업으로 부상하는 가운데, “이마트 온라인스토어와 같은 ▷빅데이터 접목, ▷온오프라인 통합 등 물류혁신, ▷로봇 등 첨단기술 활용 對고객 서비스 제공시스템은 비대면 시대 글로벌유통의 주요 선도모델이 될 수 있다“고 평가하고, 유통 서비스 및 기술의 해외수출을 확대하고 새로운 일자리 창출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유통분야에서 세 가지 정책방향을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