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출자회사 통해 강원도 감자 구입 및 기부
동서발전, 출자회사 통해 강원도 감자 구입 및 기부
  • 최재은 기자
  • 승인 2020.04.03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백가덕산풍력발전 감자 10톤 구입…취약계층에 전달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강원도 등과 합작 설립한 태백가덕산풍력발전(주)(대표이사 홍동표)이 2일 강원도 감자 10톤을 구입하여 태백시 및 춘천시의 취약계층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태백가덕산풍력발전은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농산물 판로 마련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강원도 농민을 지원하기 위해 1천만원 상당의 감자를 구매하였으며, 이날 구매한 감자는 강원도 태백시 사회복지과 등을 통해 사회복지시설 및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국동서발전은 출자회사를 통해 강원도 감자를 구입 및 기부했다.
한국동서발전은 출자회사를 통해 강원도 감자를 구입 및 기부했다.

 

태백가덕산풍력발전은 동서발전과 강원도, 지역주민, 민간기업이 함께 참여하는 ‘국내 풍력 제1호 주민참여형’ 사업으로, 주민이 참여하여 전기 판매이익을 공유하는 새로운 참여·공유형 모델이다. 현재 태백가덕산 1단계 사업은 2020년 준공을 목표로 태백시 원동 가덕산 일대에 43.2㎿급 대형 발전소를 건설하고 있으며, 2단계 사업으로 약 600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하여 21㎿급 풍력발전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홍동표 태백가덕산풍력발전 대표이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급식용 납품이 줄어드는 등 전반적인 소비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시름을 덜기 위해 감자를 구입하여 기부하게 되었다”며, “동서발전과 강원도가 공동 최대주주로 참여하고 있는 태백가덕산풍력발전은 강원도 지역사회의 책임 있는 구성원으로서 지역사회를 향한 관심과 지원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