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상회의로 한중 FTA 후속협상인 서비스-투자 회기간 회의 진행
화상회의로 한중 FTA 후속협상인 서비스-투자 회기간 회의 진행
  • 김환국 기자
  • 승인 2020.03.17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여파로 한중간 무역회의도 화상회의로 진행됐다.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서비스-투자 후속협상 회기간 수석대표 협의가 17일 화상회의로 진행됐다.

우리측은 전윤종 산업통상자원부 FTA정책관, 중국측은 양정웨이(楊正偉) 중국 상무부 국제사 부사장을 수석대표로 하여 양측 정부부처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그간 양국은 서비스-투자-금융 분야에서 상호 시장개방 확대를 위해 6차례 공식협상을 개최하였고, 금년에도 협상을 가속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최근의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하고 양국은 협상 진전에 대한 공감대를 기반으로 화상회의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협상 진전을 논의했다.

산업부는 “우리 기업의 중국 서비스 시장진출 확대와 투자 보호 강화 등을 위해 협상에 적극 대응에 나갈 계획이며, 이번 회기간 협의가 연내 협상 가속화를 위한 모멘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