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전세계 온라인수출지원 본격화한다
중진공, 전세계 온라인수출지원 본격화한다
  • 강신영 기자
  • 승인 2020.03.05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류 활용해 지구촌 75억 소비자에 온라인판매 기업 모집

중소기업진흥공단이 전 세계에 퍼져있는 한류물결을 활용해 지구촌 75억 인구를 소비자로 삼는 온라인 판매기업을 모집한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제주지역본부(전경훈 본부장)는 인력 및 비용 등의 문제로 해외 온라인쇼핑몰 입점에 어려움을 겪는 내수·수출초보 도내 중소기업을 위해 3월 20일(금)까지 ‘2020년 온라인쇼핑몰(B2C) 판매대행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온라인쇼핑몰 판매대행사업은 아마존, 이베이 등 해외 유명 온라인쇼핑몰에 상품 등록 및 판매, 고객관리 등 온라인수출과 관련된 전 과정을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사업으로 전세계 소비자들에게 상품 및 브랜드를 손쉽게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로 활용할 수 있다.

금년에는 ▲ 북미, 중국 등 선진시장은 아마존, 알리바바 등 글로벌 쇼핑몰을 활용한 판매대행 ▲ 터키, 인도 등 신흥 한류강세 시장은 지역 유명 쇼핑몰 內 한국관 개설 및 입점판매 ▲한류지역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SNS, 모바일 실시간 Live 방송판매 등 시장별 맞춤형 지원을 통해 지원효과를 극대화 할 예정이다.

온라인쇼핑몰 판매대행사업은 ‘14년부터 매년 1,000개사 이상의 중소기업이 참여하고 있으며, 지난해는 2,500여개 기업이 글로벌 온라인 쇼핑몰에 입점해 약 850억원의 해외직접 판매실적을 올렸다. 금년에는 총 15개 수행기관이 1,500개 기업의 온라인수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제주지역본부 전경훈 본부장은 “온라인쇼핑몰 판매대행사업은 해외 온라인수출에 어려움을 겪는 내수 및 수출초보 기업이 전세계 75억 소비자를 직접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특히, 올해부터 한류, V-커머스를 활용한 복합마케팅으로 기존 북미, 중국 등 주요 수출시장 외에 터키, 인도, 러시아 등 한류 강세 신흥 시장까지 판로를 확대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이 사업의 참여신청은 오는 20일(금)까지 고비즈코리아 홈페이지(kr.gobizkorea.com)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문의는 고객지원센터 1588-6234 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