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평택기지, 현장 맞춤형 안전관리 컨설팅 시행
가스公 평택기지, 현장 맞춤형 안전관리 컨설팅 시행
  • 강신영 기자
  • 승인 2019.08.23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와 합동 대형화재 취약대상 가스시설 집중 점검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 평택기지본부는 8월 22일 경기도소방재난본부와 합동으로 ‘대형화재 취약대상 안전 컨설팅’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박동열 가스공사 평택기지본부장, 이형철 경기도소방재난본부장, 박기완 평택소방서장을 비롯한 각 기관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컨설팅에서는 평택 LNG 기지의 재난대응체계 및 저장탱크·중앙조정실·기화송출설비 등 주요 천연가스 생산시설의 운영현황을 집중 점검했으며, 현장 안전관리 강화방안에 대한 심도 있는 토의도 진행됐다.

박동열 평택기지본부장은 “중요 국가기반시설인 평택기지는 대형화재 발생 시 막대한 인적·물적 피해로 인한 국가적 손실이 예상된다”며, “이번 컨설팅에서 도출된 의견을 기반으로 재난대응 시스템을 한층 더 정교하게 개선해 안전하고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스공사 평택기지본부는 최근 신속한 화재 대응을 위해 특수소방차 1기를 추가 도입하는 등 재난 발생에 대비한 다양한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가스공사 평택기지본부 안전관리 컨설팅 장면.
가스공사 평택기지본부 안전관리 컨설팅 장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