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제1차 안전경영위원회 회의 개최
서부발전, 제1차 안전경영위원회 회의 개최
  • 최재은 기자
  • 승인 2019.05.16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경영의 최우선 가치인 안전을 현장에 뿌리내릴 방안 논의 시작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5월 16일, 충남 태안 소재 본사에서 사외 안전전문가, 협력사 경영진, 근로자 대표 등 총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제1차 안전경영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안전경영위원회(이하 위원회)는 정부의 ‘공공기관 작업장 안전강화 대책’의 일환으로 이번에 새로이 구성되었으며, 앞으로 근로자의 생명과 안전이 담보되는 안전일터 조성 등 안전중심 경영체계의 구축 및 운영에 중점을 두고 운영될 예정이다. 
? 위원회의 구성은 근로자 작업환경 개선에 대한 객관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사외 안전전문가와 협력사 근로자 대표들로 구성하였으며, 이날 회의를 통해 위촉장을 전달했다.
? 이번 1차 회의는 안전경영위원회의 운영방향에 대한 논의를 시작으로, 지난해 12월에 발생했었던 안전사고와 관련하여 조치된 산업안전 강화실적 및 대책 등에 대해 열띤 논의가 이루어졌다.
? 협력사 근로자 대표로 참석한 한 위원은 “태안화력 안전사고 이후 서부발전의 안전사고 재발방지를 위해 흘린 땀과 노력이 엿보인다.”면서, “서부발전의 사업소 현장근로자 중 한명으로서 안전사고 예방에 자발적으로 앞장서는 것은 물론, 위원회 활동에도 적극 참여하겠다.”고 굳은 의지를 표명했다.
? 안전경영위원회의 위원장을 맡게 된 있는 김경재 서부발전 기술본부장은 협력사 근로자 위원들이 작업현장에서 피부로 느낀 애로사항과 사외 안전전문가 위원들의 전문적인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사람이 안전한 일터 만들기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 한편, 서부발전은 사람 존중의 가치를 바탕으로 안전우선 시스템을 마련하고 이를 위한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정비하는 등 안전을 기업경영의 최우선 가치로 삼고, 이러한 가치가 현장에 뿌리내리도록 전사적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